마약류 폐기정보 관리 도우미 모바일 앱 공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병·의원과 약국에서 사용하고 남은 마약류 폐기정보를 휴대폰으로 쉽게 관리할 수 있는 마약류 폐기정보관리 도우미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이하 ’)을 공개한다고 밝혔습니다.

(
사용하고 남은 마약류란?) 의사 등 마약류취급의료업자의 처방에 따라 병·의원과 약국에서 투약·조제하고 남은 마약류 의약품

그동안 병·의원과 약국의 마약류취급자는 사용하고 남은 마약류를 폐기하려는 경우 관련 정보와 현장사진을 서류나 전자파일로 2년간 보관해야 했습니다.

앞으로는 폐기 현장에서 모바일 앱을 활용하여 휴대폰으로 정보를 입력하고 사진을 찍어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으로 바로 전송하고 저장하여 폐기정보를 손쉽게 관리할 수 있게 됩니다
.

모바일 앱에 저장한 폐기정보는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에 로그인하여
보고관리자체폐기 정보관리화면에서 확인 및 수정이 가능하며, ‘신규등록기능을 이용하여 컴퓨터에서도 폐기정보를 입력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앱은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마약류통합관리로 검색하여 설치할 수 있으며, 아이폰용 앱은 3월말 앱 스토어에 공개할 예정입니다.

식약처는 이번 모바일 앱을 공개하며
마약류취급자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을 보다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기능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모바일 앱에 대한 사용 설명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홈페이지
(www.nims.or.kr) ‘자료실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모바일 앱과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사용 시 문의사항은 상담센터(1670-6721)로 연락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